A mother’s love

Today, I gave my mum a hug. I do this often and especially often whenever I return home from work. I do it because I’ve had a long day of work and my mum’s embrace is just warm. Whatever issues I have at work melts away at my mother’s touch. Her embrace tells me ‘it’s […]

Read More A mother’s love

Life and… Pokémon?

When the first generations of the Pokémon Gameboy game came out, it was about walking around the towns and suddenly bumping into a Pokémon. Then you’d have a choice to either fight the Pokémon or flee from the battle. Life’s like that too. In life, problems are lurking everywhere. Depending on which patch you choose, […]

Read More Life and… Pokémon?

내가 작가라면…

바꾸고 싶은 작면이 하나 있다. 영회에 이런 작면이 있다: 아반티까가 학명당원이어서 좀 남자스러웠다. 이런 여자를 시부가 더 여성스럽게 만들고 싶었다. 그래서, 그 녀의 옷을 갈아 입히고서 화장품을 해줬다. 보통 이런 상태에는 여자가 화가내야 되는데 야자가 고맙고 기뻤다. 그 남자가 완전 멋있고 잘생기는 것을 나도 인정하는데도 그 녀의 응답을 정말 말도 안된다고 생각한다. 남자가 그런 행동을 […]

Read More 내가 작가라면…